이번주는 뉴욕효신장로교회 방지각 목사님을 모시고 말씀을 듣습니다.

시간이 좀 지났지만, 목사님을 소개해 드릴겸, 기독일보의 기사를 발췌해서 올려드립니다.


뉴욕효신장로교회 방지각 원로목사(1)

[기획]기독일보, 원로 목회자를 만나다 [2008-05-29 13:18]

cg_20080529012041_DSC03876bang-1.jpg

▲효신장로교회 방지각 원로 목사


인생은 60부터라는 말이 있듯이 은퇴 후에도 활발히 활동하는 목회자들이 많다. 대학에서 후학을 길러내는데 열심인 목회자들도 있으며, 직접 선교지에 나가 선교를 펼치고 있는 이도 있다. 또한 개척교회나 작은 교회들을 자비량으로 찾아가 말씀을 전하는 목회자도 있으며, 그간의 목회 활동을 정리하는 집필에 집중하고 있는 목회자도 있다.

본지는 뉴욕·뉴저지의 원로 목회자를 만나 은퇴 이후의 활동들과, 후배 목회자들에 대한 당부를 들어보았다. 첫 번째로 효신장로교회 방지각 원로 목사를 만났다. 방 목사는 "작은 교회를 찾아다니며 자비량으로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주저 없이 연락 바란다"고 밝혔다.

방지각 목사는 연세대 신과대학과 페이스 대학원을 다녔다. 춘천효신교회에서 20년간 시무했으며, 뉴욕에서 26년간 목회했다. 그는 대한예수교 성경장로회 총회장과 미주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대뉴욕지구 한인교회협의회 초대 이사장·뉴욕교협 17대 회장 및 뉴욕 한인목사회 26대 회장·미국장로교(PCA) 동부 노회장을 역임했으며, 뉴욕 기독교 TV 초대이사장을 역임했다. 미국 뉴욕교회협의회로부터 탁월한 지도자상을 수상한 방 목사는 현재 월드비전 뉴욕 운영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본지(기독일보) 편집고문이다. 저서로는 <주님 내가 여기 있사오니>가 있다. -편집자 주-


*지난해 7월 은퇴를 했는데,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당회장으로 목회를 할 때 못지않게 무척 바쁘게 지냈습니다. 교인들의 경조사 요청도 많다보니 그것만 다니는 것도 바쁩니다. 게다가 효신교회서도 매주 1번의 새벽기도와 한 달에 한번은 설교를 전하고 있습니다. 그외 시간은 목회자가 없는 교회나, 제직세미나·헌신예배·부흥회 요청으로 10여 교회를 찾아가 설교를 했습니다.

터키의 옛 에베소교회에서 설교도 했으며, 두 번에 걸쳐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원주민 교회 목회자와 교회 지도자들에게 여러 시간에 걸쳐 집중 목회자 세미나를 했습니다. 또한, 도미니카 공화국 현지 한인교회 부흥회를 인도하고 돌아왔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현지 지도자들에게 기독교의 진수를 강의할 예정입니다.

*50여년 목회를 했는데, 목회하며 아쉬웠던 점이 있을 것 같습니다. 한 가지만 말씀해 준다면?

목회 초년기에는 그런 생각이 없었는데, 말년에는 '미운 놈 떡 하나 더 주자'는 생각이 들더군요. 결국 사랑으로 더 큰 친절을 베푸는 것이 목회에서 정말 중요합니다. 무조건 목회자가 참는다고 해결되는 것이 아니라 더 큰 사랑을 베풀어야 합니다. 두고 보자는 식으로 참는 것이 아니라 변화될 것이라는 소망을 가지고 참아주고 불편한 이에게 더 친절하게 사랑으로 대하는 것이 참 목자의 모습입니다. 목회 초반기에는 그렇게 했는데, 중반기에 잘 하지 못했습니다. 사실 나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 사람도 있었는데, 그가 나가면 더한 사람이 들어오더군요.

*목사님의 설교는 군더더기 없는 설교로 타 교회 교인들에게도 인기가 많습니다. 설교는 어떻게 준비합니까?

목회에 있어 설교가 7-80%를 차지할 만큼 설교는 중요합니다. 사실 효신교회 10명 새신자 중 8명은 저의 설교를 방송을 통해 들었던 자들입니다. 예수님을 잘 모르는 이들도 제 설교가 쉽다며 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우선 청중들의 눈높이에 맞춰야 합니다. 교회 안에는 30년 동안 교회를 다니는 자들도 있으며, 처음으로 교회에 나온 이들도 있습니다. 이런 청중들을 염두하며 설교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이민사회를 알아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사랑방·글방·골방 목회를 해야 합니다. 사랑으로 목회해야 하며, 변하는 시대에 맞춰 열심히 공부해야 하며, 기도를 놓지 말아야 합니다. 잠언 23장 23절을 보면 '진리를 사고서 팔지 말며'라고 했는데, 진리를 사려면 파는 이도 있어야 하는데, 파는 이가 목사입니다. 그렇기에 저는 '나는 진리의 세일즈맨'이라는 자세로 설교합니다.

물론 성령의 도우심을 갈구해야 합니다. 설교를 열심히 했는데, 교인들이 목사가 무슨 말을 했는지 모른다면 서로 손해입니다. 그렇기에 생활에 적용을 할 수 있도록 설교해야 합니다. 교인들이 목사의 설교를 들으며, 고민했던 것이 해결돼야 합니다.

*후배 목회자들에게 당부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디모데전서 4장 15-16절 말씀처럼 네 자신을 잘 관리하며, 열심히 전심전력해야 하며, 가르치기를 잘해야 합니다. 이는 사도 바울이 디모데에게 준 말씀으로 목회에 있어 이 3가지가 중요합니다.

자기 관리를 잘 하려면, 1)생각관리 2)물질관리 3)이성 관리 4)시간관리가 중요합니다.

좋은 생각을 해야 하며, 물질에 깨끗해져야 합니다. 인생은 시간으로 꽉 차 있는데, 잘못 관리하면 큰일 납니다. 목회가 재미있다는 생각으로 즐겁게 사역하면 잘하게 됩니다. 재미있게 사역하니 피곤하지 않죠. 저는 가르치는 것이 재미있었습니다. 소명이라는 것이 나도 재미있고, 다른 이도 인정해야 하고 열매도 있어야 진정한 소명이라고 바라볼 수 있을 것입니다.

*앞으로의 계획은?

교인이 2-30여명으로 교회가 작아 부흥회를 하기 힘든 교회에 직접 찾아가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사실 작은 교회들은 강사의 차비나 사례비등 때문에 부흥회를 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을 것입니다. 이에 사례비를 받지 않고 그런 교회에 찾아가고 싶습니다.

어떤 이들은 저를 강사로 요청하는데 부담을 가지는데, 강사비나 숙식에 대해 전혀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효신교회에서도 원로목사의 이런 활동에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저도 자비량으로 봉사하고 싶습니다.

목회는 마라톤 경기와 같습니다. 과정도 중요하지만, 마지막이 중요합니다. 가을 단풍이 제일 아름답듯이 은퇴 이후가 더 아름다워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인생의 최고의 시간이라는 생각으로 하루하루를 감사하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조회 수
공지 회원등록 안내 [4] 관리자 26831

하늘의 징조 [6]

  • 장영일

오늘 저녁 우연히 하늘을 쳐다 보았는데, 난생 처음보는 밝은 별이 하늘에 떠 있었습니다. 달 옆에 밝은 별이 보이시죠? 실재로는 훨씬 더 밝게 보였습니다. 저희 와이프는 옆에 있다가 "예수님이 오시려나?" 합니다. (믿음이 ...

  • 조회 수 3737

2012 World LEADERS Conference

  • 관리자

그림을 클릭하시면 관련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4월 18-19일에 PBA에서 열림니다. 등록비가 좀 비싸긴 합니다만 꼭 참석하기를 원하는 분들이 있으실까 해서 알려드립니다....

  • 조회 수 3474

서둘러 감사하기 [3]

  • 채한림

하나님, 감사합니다. ...... "항상 감사하라", 이것이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뜻이라고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들었으면서도 그것이 얼마나 어려운지요. 가만히 생각해 보면 그렇게 하지 못하는 이유 중의 하나가 감사한 일이 생겼을 ...

  • 조회 수 3606

윤재수 권사 소천 [1]

  • 관리자

윤정옥 장로의 부인, 윤재수 권사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천국으로 돌아가셨습니다. 장래예배와 입관/하관예배는 뉴욕 주나목교회에서 주관합니다. 월요일(3월 5일) 입관예배 화요일(3월 6일) 하관예배 윤정옥 장로의 연락처는 ...

  • 조회 수 4422

김항섭 장로(전옥희 권사 부친) 천국 환송

  • 관리자

김항섭 장로(전옥희 권사 부친)의 천국환송을 통해서 영광 받으신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다시 올립니다.

  • 조회 수 4343

1사역원 주최 볼링대회 후기 [4]

  • 채한림

드디어 많은 교우들이 함께 한 1사역원의 첫(?) 볼링대회를 가졌습니다. 어른들의 편의를 고려해 젊은 가족들이 멀리 쥬피터까지 올라왔고, 오후 5시에 목사님의 기도로 개회를 선언한 후에 아이들을 위한 Lane을 별도로 마련하고...

  • 조회 수 3623

우리 기도해요

  • 관리자

"목사님, 선교부, 중보 기도팀 에게 중보 기도를 부탁합니다. 지난 겨울 Mission trip Team 중에 하나님 나라로 간 팀원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인지 부모로써 이 Mission Trip 을 막고 싶지만 하나님의 부름을 받았다고, 급구...

  • 조회 수 5604

뉴욕효신장로교회 방지각 목사 초청예배

  • 관리자

이번주는 뉴욕효신장로교회 방지각 목사님을 모시고 말씀을 듣습니다. 시간이 좀 지났지만, 목사님을 소개해 드릴겸, 기독일보의 기사를 발췌해서 올려드립니다. 뉴욕효신장로교회 방지각 원로목사(1) [기획]기독일보, 원로 목회자를 만...

  • 조회 수 3814

홈피 회생을 축하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3]

  • 채한림

얘기하자면 길지만, 서버 공급업체의 일방적인 조치로 며칠 동안 교회 홈페이지가 다운되었는데, 이렇게 다시 열리게 되어 감사합니다. 그저 홈페이지를 사용하기만 하는 사람에게는 불편할 따름이지만,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이들의...

  • 조회 수 4506

기도요청-과테말라 의료선교 [2]

  • 관리자

과테말라에 의료선교 참가중인 전재우 장로님 위해서 기도해 주세요. 전재우 장로님은 1부예배에 출석중이라 2부예배를 드리는 교우님들이 생소할지도 모르겠습니다. 뉴욕에서 섬기던 교회의 과테말라 의료선교팀을 이끄는 책임자로 현...

  • 조회 수 4193

준현 + 유니 남매 벨리제 선교편지 [1]

  • 관리자

최진문, 김영미 집사님 가정의 장남 준현군과 장녀 유니양이 복음전파의 꿈을 꾸며 기도하고 있는 벨리제로의 두번째 선교여행에 중보기도와 선교후원으로 우리 팜비치장로교회 교우 여러분의 동참을 희망하고 있습니다. 순종하며 충...

  • 조회 수 6671

1사역원 총동원 팀사역의 날 (1월)

  • 채한림

2012년의 첫 총동원 팀사역의 날 사역을 하나님의 은혜로 마쳤습니다. 1사역원에서는 1월 총동원 팀사역의 Project로 수십년 간 원형(?) 그대로 사용되었을 친교실 옆 창고 리모델링으로 선정하고, 여호수아 사역팀이 주관하였으며...

  • 조회 수 3786

자랑스런 대한의 아들입니다.. [2]

  • 이은아

빈 소년 합창단에 들어가서 지금 현재 카타라공연에서 솔로하신 우리 조카님<3 >>YouTube 바로가기

  • 조회 수 4474

전지호, 김현정 교우 가정을 소개합니다.

  • 관리자

전재우 장로님, 전옥희 권사님의 장남 전지호, 김현정 교우 가정을 소개합니다. 작년에 차남 전경호, 김미지 님 부부를 소개한것에 이어 장남 전지호 형제님 가정을 소개함으로 전장로님댁의 온 가족을 소개하는 셈입니다. 1부 예...

  • 조회 수 4441

2012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관리자

  • 조회 수 4398

2011 성탄이브 축제 [7]

  • 관리자

function NewWin(url) { window.open(url, "_blank", "menubar=0, toolbar=0, location=0, status=1, directory=0, border=1, scrollbars=0, resizable=0, height=650, width=820, top=50,left=150"); } 클릭하시면 새창으로 열립니다...

  • 조회 수 4737

침대, 식탁, 소파 및 가구 구합니다. [2]

  • 관리자

새로 이사온 가정이 우선 정착하기에 필요한 메트리스나 식탁, 의자등 창고에서 묶고 있는 것이 있다면 댓글에 달아주시거나 새신자담당부서(최영익 장로)에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정착에 필요한 물건들은 스탠드, 침대메트리스...

  • 조회 수 4301

그 길을 인도하시는 하나님 [1]

  • 채한림

이 글은 이종진 장로님의 신앙고백의 글로, 서로 걸어 보지 못한 다른 성도들의 인생을 통하여 그 가운데 역사하신 하나님을 간접적으로 발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어 함께 나누고자 게제합니다. 바라기는 ...

  • 조회 수 3402

교회 창립 26 주년 기념 및 장로. 집사.장립을 축하 드립니다. [3]

  • Nae Yong Lee

 축 창립 26주년 기념 및 장로.집사 장립 채한림 집사. 이윤석 집사의 장로 장립과 윤병달 집사. 김영미 집사의 집사 장립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하나님! 귀한 장로님 집사님들이 되게 하옵소서. 초심을 잃지 않...

  • 조회 수 4383

대강절 첫째주 촛불점화 [2]

  • 관리자

2011년도 대강절 첫번째 촛불을 밝힙니다. 소망 목장 선우건영, 주혜열 성도님 가정

  • 조회 수 5133